인도 갑부 초특급 결혼식에 참석한 이재용과 반기문
  • 스토리369
  • 입력시간 : 2019-03-11 18:03:17 수정시간 : 2019-03-11 18:03:17
  • 21
  • 0
  • 211


  • 지난 10일(현지시간)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아시아 최고 갑부' 무케시 암바니 인도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의 장남 결혼식에서 인도 전통 의상을 차려입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신봉길 주인도대사 페이스북)
'아시아 최고 갑부' 무케시 암바니 인도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의 장남이 지난 9일 오후 전 세계 정·재계 거물들이 집결한 가운데 초특급 호화 결혼식을 올렸다.

힐러리 클린턴 전 미국 국무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12월 암바니 회장의 딸 결혼식이 열린 데 이어 다시 한번 '다보스포럼급' 혼인 행사가 펼쳐진 것이다.

10일 인도 NDTV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암바니 회장의 맏아들 아카시 암바니와 굴지의 보석 회사인 '로지 블루 다이아몬드' 가문 출신 슐로카 메타가 전날 인도 서부 뭄바이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중국판 포브스'인 후룬 추정 540억달러(약 61조원)의 재산을 보유한 '세계 10대 부호' 암바니 회장이 3개월만에 다시 자녀 결혼식을 개최하자 글로벌 명사들은 또 축하 경쟁에 나섰다.

딸 결혼식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하객들의 면면이 화려했다.

  • 지난 10일(현지시간)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아시아 최고 갑부' 무케시 암바니 인도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의 장남 결혼식에 참석한 토니 블레어 전 영국 총리(왼쪽)와 신봉길 주인도대사. [신봉길 주인도대사 페이스북 캡처]
토니 블레어 전 영국 총리를 비롯해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MS) CEO, 제임스 퀸시 코카콜라 CEO, 앤드루 리베리스 다우케미컬 CEO, 넷플릭스 공동 창업자 리드 해스팅스 등이 참석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화학, 가스, 석유, 이동통신 등 여러 분야에서 대형 사업을 벌이는 암바니 가문과 깊은 인연을 맺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설적인 크리켓 스타 사친 텐둘카르, 발리우드 최고 스타 아미르 칸, 샤루크 칸 등 스포츠·연예계 스타도 축하 행렬에 가세했다.

한국에서는 반기문 전 유엔(UN)사무총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릴라이언스 지오가 추진하는 이동통신 4G 네트워크 분야의 핵심 장비 공급사다. 5G 네트워크 분야 등 여러 첨단 기술 분야에서도 협력을 추진하는 등 릴라이언스 지오는 삼성전자의 주요 고객사다.

딸 결혼식에 최대 1억달러(약 1천100억원)를 쓴 것으로 알려진 암바니 회장은 이번에는 그보다는 비용 지출을 다소 줄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도에서는 대체로 신부 측에서 결혼식 장소 선정과 피로연 행사 등을 주도하기 때문이다.

암바니 회장은 대신 결혼식을 앞두고 도심 치안 유지 등에 애쓴 뭄바이 경찰 5만명에게 사탕 등이 담긴 과자 상자를 전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딸 결혼식 때는 축하연이 열린 라자스탄주 지역 주민 5천100명에게도 나흘 동안 하루 3끼씩 음식을 제공한 바 있다.

이번 결혼식은 뭄바이의 대형 컨벤션센터인 '반드라 쿠를라 콤플렉스' 내 지오 월드센터에서 열렸다. 화려한 꽃장식은 물론 코끼리, 말, 공작까지 동원됐다.

본 결혼식 후 피로연 등 성대한 축하행사가 11일까지 이어진다.

앞서 아카시는 지난달 23∼25일 스위스 휴양지 생모리츠에서 500여명의 친구와 유명 인사를 불러 성대하게 총각파티를 열었다. 결혼식 전 축하연 장소는 영화 '해리포터'의 주요 무대처럼 꾸며지기도 했다.

이번 아카시의 결혼 과정은 글로벌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가 다큐멘터리로도 제작할 예정이다. (뉴델리=연합뉴스)

뉴스홈으로
맨위로
  • Copyright by story369.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