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받고 싶은 상은…" 가슴 먹먹해지는 초등생의 시
  • 스토리369 이슬
  • 입력시간 : 2017-05-19 14:07:21 수정시간 : 2017-05-19 14:08:17
  • 45
  • 0
  • 7416


가슴이 먹먹해지는 시 한편이 공개됐다. 한 네티즌은 '전국 동시대회 최우수상 받은 초등학생 작품'이라는 제목으로 2016년 전라북도교육청 공모전 동시부문 최우수상 작품을 올렸다.

동시의 제목은 '가장 받고 싶은 상'이다. 암으로 어머니를 떠나보내고 어머니가 차려주신 밥상을 그리워하는 내용이다. 이 초등생이 가장 받고 싶은 상은 그 어떤 상도 아닌 어머니의 얼굴(상)이라고 한다. 시를 감상해보자.



뉴스홈으로
맨위로
  • Copyright by story369.com